전남도, 일상회복…음식거리 명품화 시동
전남도, 일상회복…음식거리 명품화 시동
  • 강상구
  • 승인 2022.05.02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전라남도가 사회적 거리두기 전면 해제에 따른 일상회복에 맞춰 남도음식거리 활성화에 본격 나선다.

전남도가 음식관광 인프라 구축을 위해 2016년부터 조성한 남도음식거리는 현재 목포 평화광장 맛의 거리, 순천 웃장국밥거리 등 15개 시군에 15곳이 운영 중이다.

전남도는 남도음식거리 활성화를 위해 방문의 달운영, 스탬프 투어, 방문 인증샷 이벤트, 신규 레시피 보급, 미식투어 상품 개발, 홍보영상 송출 등 전방위적 관광 마케팅을 내용으로 하는 남도음식거리 명품화사업을 신규 사업으로 본격 추진할 방침이다.

시군별 축제 및 관광명소와 연계해 12월까지 남도음식거리 방문의 달을 운영한다. 음식거리 방문객을 대상으로 스탬프 투어, 방문 인증샷 이벤트, 경품 추첨, 단품요리 시식 등 다채로운 체험 거리를 제공한다.

남도음식거리 방문의 달

월별

4

5

6

7

8

9

10

11

12

음식

거리

완도
전복
거리

신안
뻘낙지
거리

영광
굴비
거리

장흥
바지락·키조개
거리

곡성
참게·은어
거리

순천
웃장
국밥
거리

목포 평화광장 맛의 거리
광양 불고기파크거리,무안 뻘낙지거리,
장성 장어정식거리,강진병영돼지불고기거리,해남 닭코스요리거리

고흥 녹동 장어거리,보성꼬막거리

담양
창평
국밥
거리

또 남도의 신선하고 특색있는 음식을 사시사철 맛보는 식도락 관광지로서 남도음식거리 매력을 전국에 알리기 위해 5월까지 홍보영상을 제작, TV와 유튜브를 통해 송출하고, 맛지도 홍보전단을 배부할 계획이다.

남도음식거리가 있는 15개 시군을 대상으로 연말에 명품화 사업 평가를 해 우수 시군을 포상하고, 재정 인센티브를 부여해 시군의 적극적 참여를 독려하기로 했다.

이영춘 전남도 식품의약과장은 일상회복에 따른 관광수요 증가에 대비, 한번 맛보면 또 오고 싶은, 즐길거리가 넘치는 남도음식거리를 조성해 많은 관광객이 우리 지역을 찾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