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농업환경보전 프로그램에 5개마을 선정
전북도, 농업환경보전 프로그램에 5개마을 선정
  • 강상구
  • 승인 2022.04.05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전라북도는 농식품부가 주관하는 2022년 농업환경보전 프로그램사업에 5개 마을이 선정되어 향후 5년간 750백만원을 지원받게 되었다고 밝혔다.

선정된 마을은 익산시 회선, 관연원태노동마을(2개 마을) 순창군 수양, 덕천마을(2개 마을), 부안군 산월운산마을(1개마을)이다.

농업환경보전 프로그램사업은 2020년부터 농식품부가 생태환적으로 지속가능한 농업농촌 유지를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며 마을주민 20명 이상 참여하여 토양용수생태경관 농업농촌 환경보전 실천을 통해 농업인과 주민들의 농업농촌 환경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사업이다.

마을은 올해 환경보전 실천을 위한 주민협의회를 구성하고 세부활동 계획과 성과 측정을 지원하는 현장지원조직을 선정하여 마을의 특성에 맞는 5개년 시행계획을 수립한다.

향후 5년간 마을은 참여 주민들과 함께 개인활동과 공동활동을 통해 농경지의 토양을 살리고 다양한 생물이 서식할 수 있는 농업환경을 조성하며 깨끗하고 아름다운 마을을 가꿔 나갈 계획이다.

농업인 등 개인활동은 완효성비료 사용하기, 농업부산물 잘밭 환원하기, 휴경기 녹비작물 재배하기, 경사진 밭 끝에 초생대침사구 설치하기 등이 있으며 이를 실천한 농업인에 개인활동비로 연간 최대 200만원까지 지원한다.

마을 공동활동은 오염된 하천저수지 청소, 생태계 유해생물 제거, 영농생활 폐기물 공동 수거 및 분리 배출, 둠벙조성, 공동공간 꽃과 나무 심기 등이 있으며 마을의 전통문화농업의례 등 농업유산 보전 등이 있다.

도 신원식 농축산식품국장은농업인과 마을 주민들이 직접 참여하여 실천계획을 수립하고 환경보전 활동을 실천하여 지속가능한 농업농촌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면서도와 시, 마을이 함께 협의회를 구성하여 적극 소통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