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메타버스연구원 제주지회&제주대학교 패션의류학과와 MOU체결
한국메타버스연구원 제주지회&제주대학교 패션의류학과와 MOU체결
  • 김진선 기자
  • 승인 2022.01.14 0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지난 12일, 디지털 기반 패션산업의 인재양성 및 산학협력 관계증진 도모
▲ (좌로부터) 엄란이 조교수, 진성민 지회장, 홍희숙 학과장.
▲ (좌로부터) 엄란이 조교수, 진성민 제주지회장, 홍희숙 학과장.

 

제주에도 ‘메타버스’의 바람이 불고 있다. 지난 12일 한국메타버스연구원 제주지회(지회장 진성민)는 제주대학교 패션의류학과(학과장 홍희숙)와 상생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팬데믹은 전 세계 패션산업의 흐름도 바꿔놓고 있다. 지난 2020SS만 봐도 패션산업은 거의 마비상태였다. 패션에서 글로벌 비즈니스 장인 쇼룸이나 백화점, 패션몰들은 줄지어 문을 닫았다. 전 세계 패션 트랜드를 주도하는 세계 4대 컬렉션인 패션위크 마저 취소되거나 라이브 스트리밍 패션위크로 전환하면서 온라인 플랫폼을 지향하고 나섰다.

그러나 메타버스의 확산으로 패션은 3D 디자인을 통해 기능성을 강조한 가상의 신제품을 개발하기 시작했고 가상매장 등 패션에 디지털 도입으로 새로운 패러다임을 보여주며 활발한 움직임이 시작됐다. 젊은 층을 겨냥한 스트리트 패션가에서는 메타버스를 통해 새로운 경제구조도 만들어 가고 있다.

제주대학교 패션의류학과 역시 이와 같은 세계적 패션산업의 흐름을 읽고 패션에 메타버스를 도입함으로써 새로운 패션 라이프스타일을 창조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이에 두 기관은 업무협약을 통해 디지털을 기반으로 한 패션산업의 인재양성 및 산학협력 관계증진을 도모하고자 한다.

제주대학교 패션의류학과는 작년 12월 ‘메타버스와 디지털 패션’이라는 주제로 교육을 진행했다. 또한 메타버스 교육을 통해 패션산업과 메타버스를 접목함으로써 새로운 패션비즈니스와 마케팅을 통해 수익창출을 위한 시도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한국메타버스연구원 제주지회 공동지회장을 맡고 있는 진성민 지회장은 패션의류학과에 메타버스를 소개하는 중추적 역할을 하고 있다.

진성민 지회장은 “이번 MOU를 통해 제주대학교는 물론 메타버스 교육을 통해 제주 지역사회의 다양한 인재들이 향후 메타버스의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라고 밝혔다.

앞으로 두 기관은 메타버스 교육을 통해 메타버스 전문가는 물론 패션의류학과에 메타버스를 접목함으로써 새로운 패션 트렌드를 주도해 가기를 기대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