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록 전라남도지사 2022 신년사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2022 신년사
  • 강상구 기자
  • 승인 2022.01.0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존경하는 도민 여러분!

용맹하고 진취적인 호랑이를 상징하는임인년(壬寅年) 새해가 밝았습니다.희망찬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기 바랍니다.

지난 한 해를 되돌아보면,계속되는 코로나 상황으로 어려움이 많았습니다만도민 모두의 협조 덕분에 잘 극복할 수 있었습니다.

우리 도민들의 오랜 숙원이었던,「한국에너지공과대학교법」, 「고향사랑 기부금법」,「여수‧순천 10‧19사건 특별법」 국회 통과 등현안들이 해결되었습니다.

지난해 사상 최초로 전남예산 11조 원 시대를 열었고,올해 국고예산은 역대 최대 규모인 8조 4천억 원을 확보했습니다.

이 모두가 도민 여러분께서 이루어낸 성과입니다.도민 한분 한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2022년 새해, 우리 도는 올해를 환태평양 시대를 여는‘신해양‧친환경 수도 전남’ 건설의 원년으로 삼으려 합니다.

코로나로부터 소중한 일상과 경제를 회복하고,도민 여러분과 함께 전남의 미래100년을 준비하겠습니다.

어렵고 힘든 시기일수록 따뜻한 관심과함께하는 공동체정신이 필요합니다.

우리 도가 자체적으로 마련한소상공인일상회복지원금, 청년문화복지카드,농어민공익수당과 함께어려운 이웃을 공동체가 보살피는 복지기동대 등도민 행복시책이 도민 여러분께 힘이 되었으면 합니다.

사랑하는 도민 여러분!

올 한해는, “함께하면 어떠한 어려움도 극복할 수 있다”는동심동덕(同心同德)의 자세로 일하고자 합니다.

새해에는 도민들의 삶이 더욱 행복해지고,우리 전라남도가 한층 풍요로워지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임인년(壬寅年)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소망하시는 모든 일이 이루어지시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임인년(壬寅年) 새해 아침에전라남도지사 김 영 록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