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경력단절여성 취업지원 '서울 우먼업 인턴십' 62명 메타버스서 수료식
서울시, 경력단절여성 취업지원 '서울 우먼업 인턴십' 62명 메타버스서 수료식
  • 승진주
  • 승인 2021.12.28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서울시가 지난 9월부터 4개월간 진행한 ‘서울 우먼업(WomanUp) 인턴십’ 프로그램이 마무리되어 28일(화) 수료식을 갖는다.

‘서울 우먼업 인턴십’은 전문자격증이 있지만 임신‧출산‧육아 등으로 경력이 단절된 여성들에게 실질적인 취업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오세훈 시장의 공약인 ‘경력단절여성 일자리 찾기 프로그램 강화(장롱면허 되살리기)’의 일환으로 추진된 사업이다.

간호조무사, 사회복지사, 직업상담사, 사서, 전산 등 전문자격증이 있지만 경력이 단절된 여성 62명이 참여했고, 서울시내 44개 공공기관에서 4개월간 현장실습을 하며 일 경험을 쌓아왔다.

이날 수료식은 참여자들의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비대면 업무환경에 적극적으로 적응할 수 있도록 메타버스(게더타운)에서 진행한다.

수료식과 함께 참여자들의 취업역량 강화를 위해 취업특강, 공감 토크쇼, 지원서류 컨설팅, 모의면접 등 다양한 취업지원 행사도 마련했다.

수료 후에는 최대 1년간 여성능력개발원에서 취업 연계를 위한 사후관리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이 과정에서 전문 직업상담사로부터 취업상담과 교육상담, 구인-구직 매칭 서비스를 받게 된다.

김선순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장은 “4개월간의 현장실습이 경력단절여성들의 일 공백을 새로운 일 경험으로 채우는 기회가 되었길 바란다”며, “서울 우먼업 인턴십에 참여한 모두가 취업에 성공할 수 있도록 서울시가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