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립도서관, 이주민-도민 문화이해 장 마련
전남도립도서관, 이주민-도민 문화이해 장 마련
  • 강상구
  • 승인 2021.12.27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전남도립도서관은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2021 도서관 다문화서비스 지원 사업운영 기관에 선정돼 4월부터 12월까지 총 3건의 프로그램을 진행, 이주민과 도민의 상호 문화이해 증진 기회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주여성을 위한 북 큐레이션 & 그림책 독서교육은 총 8회 운영해 80명이 참여했다. 집에서 실천할 수 있는 아이를 위한 다양한 책 배열 방법 및 시기별 독서 방법을 소개하고, 이주여성이 고민하는 자녀교육 문제를 코칭해 호응을 얻었다.

다문화 선생님과 함께하는 세계 그림책 여행은 총 6회 운영, 76명이 참여했다. 타국가 그림책 독서뿐만 아니라 이주여성 강사의 나라 문화 소개·독후활동을 함께 진행해 참여 유·아동에게 유익한 시간이 됐다는 평가를 받았다.

세계문화체험마당은 일본, 캄보디아, 베트남, 중국, 4개 나라의 문화·전통의상·전통놀이 체험으로 진행, 82명이 참여했다. 가족 단위로 참여해 다른 나라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고 타국 전통놀이를 경험하는 시간을 보냈다.

김회필 전남도립도서관장은 다문화서비스 사업을 통해 이주민과 도민의 상호 이해의 장을 마련할 수 있어 뜻깊었다“2022년에도 도서관 다문화서비스 지원 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이주민과 도민이 하나 되는 프로그램을 계속 운영하게 됐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