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시민과의 열린 소통 플랫폼으로 올해의 SNS 3관왕 수상
논산시, 시민과의 열린 소통 플랫폼으로 올해의 SNS 3관왕 수상
  • 손혜철
  • 승인 2021.11.17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코로나19로 언택트 사회기반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가운데 논산시가 시대적 흐름에 발맞춘 SNS플랫폼으로 ‘올해의 SNS대상’3관왕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17일 (사)한국소셜콘텐츠진흥협회가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사)한국인플루언서사업협회가 후원하는‘제7회 2021 올해의 SNS대상’에서 카카오스토리 대상, 페이스북 및 인스타그램 분야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올해의 SNS대상’은 지난 2015년 SNS활용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제정된 관련분야 최고 권위의 상으로, 매년 소셜네트워크서비스 운영을 통해 시민과 활발히 소통하고 있는 기업, 기관을 종합적으로 평가·선정한다.

논산시는 그동안 빠르게 변화하는 온라인 환경에 맞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카카오스토리 등을 통해 관광·문화·예술·복지 등 다양한 분야의 시정소식을 안내하고 홍보하며 시민의 알 권리를 보장하기 위해 앞장서 온 것은 물론 대내·외적으로 논산의 관광명소, 특수시책 등을 확산시키기 위해 노력해왔다.

특히, 지난해 코로나19라는 국가적 재난상황 속에서 시가 보유한 SNS 채널을 통해 확진자 발생현황, 방역수칙 등을 세세하고 즉각적으로 안내하여 시민과 지역사회의 안전을 지켜내는 데 집중해왔다.

이번 수상에서 시는 각 채널의 특성에 맞는 적절한 홍보를 통해 시민들에게 보다 가깝게 다가간 것은 물론, 적극적인 자세로 ‘양방향 소통’을 이끌어 낸 것이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언택트 사회문화가 앞당겨지고, SNS를 기반으로 한 시민과의 소통이 매우 중요해지고 있다”며 “시대의 흐름에 맞는 다양한 홍보콘텐츠를 개발하고, 더욱 적극적으로 소통하여 시민의 목소리를 담고, 시민과 함께하는 소통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