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제는 역시 음성품바축제가 최고~!”
“축제는 역시 음성품바축제가 최고~!”
  • 손혜철
  • 승인 2021.10.24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21일부터 24일까지 유튜브 온라인으로 개최되고 있는 제22회 음성품바축제가 성황리에 진행되고 있다.

첫째 날은 음성품바축제의 주요 프로그램인 전국품바길놀이 퍼레이드를 시작으로 열림식이 진행됐다.

전국 품바 길놀이 퍼레이드는 9팀이 참가해 품바를 주제로 연극과 춤, 노래 등 10분 동안 공연을 선보였다.

음성군 감곡면 주민자치위원회의 연극이 금상을 차지했고, 은상은 전통풍물을 공연한 삼성면 각설이 풍물단, 동상은 각각 음성읍 댄스스포츠교실, 금왕읍 주민자치 방송댄스팀이 수상했다.

이어 진행된 열림식에서는 새로 선보인 품바&래퍼 콜라보 공연과 품바뮤지컬 갈라쇼, 품바공연과 김연자 축하공연까지 많은 호응을 받으며 진행되었다.

둘째 날에는 품바뮤지컬 단막극 ‘아부지 아버지’가 공연돼 음성품바축제만의 독창적이고 정체성을 확인하는 콘텐츠로 자리 잡았다.

청소년 품바 댄스경연대회는 10팀이 온라인으로 접수되어 5팀을 선발해, 대전광역시 ‘RGB’ 댄스팀이 대상의 영예를 안았고 충북 청주시 댄스팀인 ‘더인’이 금상, 대전광역시 ‘캄파닐라’ 댄스팀이 은상을 받았다.

한편, 23일 글로벌 품바래퍼 경연대회(오후 2시~4시)와 품바왕 선발대회 본선(오후 5시~8시), 24일 전국 품바 가요제(오후 2시~4시)와 품바왕 선발대회 결선(오후 5시~8시)이 열린다.

축제를 관람하려면 ‘음성품바축제’ 유튜브 채널로 접속하면 공연 일정에 맞춰 실시간 라이브로 볼 수 있다.

힙합과 품바 양재기

제22회 음성품바축제가 3일째를 맞은 가운데, 유튜브 누적조회수 23만회를 기록하며 성황리에 개최되고 있다.

축제를 관람하려면 ‘음성품바축제’ 유튜브 채널로 접속하면 공연 일정에 맞춰 실시간 라이브로 볼 수 있다.

제22회 음성품바축제 3일차, 영광의 입상자들

대한민국 대표 축제로 거듭나고 있는 제22회 음성품바축제가 유튜브 누적 조회수 30만회를 기록하며 어느덧 막바지를 향해 달려가고 있다.

지난 21일부터 개최된 음성품바축제가 3일차인 나눔의 날까지 주요 행사가 진행된 가운데, 대표 프로그램인 글로벌 품바래퍼 경연대회에 참가한 123팀 중 본선에 오른 12팀이 돋보이는 퍼포먼스를 무대 위에서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올해로 5회를 맞은 글로벌 품바래퍼 경연대회는 뉴올, 행주, 보이비의 심사를 통해 with를 부른 이승윤, 장용찬 팀이 영광의 대상을 차지했다.

최우수상은 백찬영 씨, 우수상은 손제민, 박영규 팀이, 장려상은 박병혁 씨가 수상했으며, 심사위원인 행주와 보이비의 화려한 축하 공연을 끝으로 성황리에 대회가 마무리됐다.

글로벌 품바 래퍼 경연대회는 해가 거듭될수록 실력이 출중한 래퍼들이 참여해 음성품바축제의 대표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또, 9월부터 진행된 품바패션 공모전은 나미성 씨(서울시)가 금상을 수상했으며, 음성군 사진 공모전은 경관사진 부문 우운영 씨(서울시)가, 음성 품바 추억의 사진 부문 임미숙 씨(서울시)가 각각 수상했다.

한편, 마지막 날인 24일 상생의 날에는 전국 품바 가요제(오후 2시~4시)와 품바왕 선발대회 결선(오후 5시~8시)이 진행돼, 대회 참가자들의 치열하고 화려한 무대가 관객들을 기다리고 있다.

축제를 관람하려면 ‘음성품바축제’ 유튜브 채널로 접속하면 공연 일정에 맞춰 실시간 라이브로 볼 수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