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지선호 2021 희망얼굴, 장수산업 최창환 회장 토크콘서트
[영상뉴스] 지선호 2021 희망얼굴, 장수산업 최창환 회장 토크콘서트
  • 주재구 명예기자
  • 승인 2021.10.24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한국형 온돌문화를 이끌어 오고 있는 장수산업 최창환 회장이 고향 충북을 위해 봉사 활동과 함께 대규모 투자 활동도 전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창환 회장은 지난 22일 더블루체어 아트홀에서 열린 희망얼굴 특별전 개최기념 토크콘서트에 출연해 이같이 밝혔다.

최 회장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온돌문화의 대표 기업으로 성장하기까지는 어려운 환경을 딛고 자라온 어린 시절의 추억이 큰 역할을 했다”며 “앞으로는 고향 충북을 위해 봉사활동을 전개할 것이며, 그 방식은 지역의 지인들과 상의해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최 회장은 이날 토크콘서트에서 고향인 괴산군 연풍 일원에 한국형 온돌문화를 테마로 한 리조트 등을 조성할 용의가 있느냐는 참석자의 질문에 “어렸을 때의 연풍은 춥고 배고픈 추억뿐이었지만 지금은 전국에서도 알아주는 아름다운 자연과 친환경 농산물로 유명한 곳이 되었다”며 “고속도로가 뚫리고 중부내륙고속철도 연풍역이 생기는 등 사통팔달의 교통망까지 갖추었기 때문에 기회가 주어진다면 관광자원 개발을 위해 투자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 회장은 1953년 괴산군 연풍면에서 태어났다. 30년 넘게 장수돌침대 등 한국형 온돌문화를 이끌어 왔으며 ‘별이 다섯 개’라는 광고로 전국적인 히트를 치면서 국내 최대규모의 침대회사로 성장했다. 포브스코리아 선정 대한민국 글로벌CEO 글로벌고객만족부문 대상, 포춘코리아 선정 ‘한국경제를 움직이는 인물 선정, 장영실 과학문화상 특허부문 금상, 산업포장, 대통령표창 등을 수상했다. 국제라이온스협회 354복합지구 의장과 명품창출 CEO포럼 회장을 맡는 등 봉사활동과 기업혁신 활동에도 힘써오고 있다.

한편, 23일에 열린 희망얼굴 토크콘서트에 출연한 조은술 세종의 경기호 대표는 세종대왕의 스토리와 초정약수를 이용한 ‘이도’를 세계적인 술로 키우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대한민국 술 품명회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한 이도는 22도 등용주, 25도 소통주, 32도 승승장구주, 42도 세종, 54도 대왕주 등 세종대왕의 스토리와 초정약수의 가치를 담고 있다.

경 대표는 또 청주를 한국의 전통주 허브로 육성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경 대표는 “최근 청주에서 전통주를 담그는 기업이 증가하고 있을 뿐 아니라 전국대회에서 대통령상 등 주요 상을 휩쓰는 등 전통주가 급성장하고 있다”며 “술은 그 지역의 음식과 삶이 반영된 총체적인 문화이기 때문에 청주만의 특화된 술문화를 이끌어 대한민국의 전통주의 허브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와함께 23일 열린 희망얼굴 토크콘서트에 출연한 홍진태 대한약학회장(전 충북대 약대학장)은 ‘미래 먹거리 바이오’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하면서 앞으로는 생명문화와 생명자본이 인류의 가장 중요한 일이 되었다며 충북이 신약개발과 바이오산업 등 글로벌 생명문화·생명자본 클러스터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희망얼굴 특별전시회는 지난 22일 개막해 31일까지 이어진다. ‘힘내라 대한민국, 천 개의 별’을 주제로 한 이번 전시는 지역은 물론이고 전국 각지에서 활동하고 있는 희망얼굴 주인공 1,000여 명의 캐리커처를 소개하고 있다. 희망얼굴 캐리커처는 청주중학교 지선호 교장이 2015년부터 교육현장을 비롯한 각계각층에서 활동하고 있는 인물을 캐리커처로 그린 뒤 SNS 등을 통해 소개하면서 시민운동으로 발전해왔다. 지금까지 지 교장이 그린 희망얼굴 캐리커처가 2500명에 달한다.

구분

희망얼굴 주인공/주제

비고(공연)

1030()

14:00~15:00

이준배(한국엑셀러레이터협회장)

-4차산업혁명 시대 가야할 길

지선호(기타+노래)

1031()

14:00~15:00

김봉곤(훈장, 다현이 아버지)

-세 살 버릇 여든까지

류명옥(무용)

<희망얼굴 특별전 주요행사표>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