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택트 강경젓갈축제,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로 찾아온다
온택트 강경젓갈축제,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로 찾아온다
  • 이경
  • 승인 2021.09.02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오는 10월 13일부터 개최하는 예정인 강경젓갈축제가 특별하고, 특색있는 축제콘텐츠와 함께 온라인 관람객을 맞이할 준비에 한창이다.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강경읍사무소에서 화상시스템을 활용한 제2차 강경젓갈축제추진위원회의를 개최하고, 올해 온택트로 개최예정인 강경젓갈축제의 추진 방향과 콘텐츠 구성 등에 대한 논의를 나눴다.

시는 코로나19확산세가 급증함에 따라 비대면으로 회의를 진행했으며, 허이영 강경젓갈축제추진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한 18명의 추진위원이 함께했다.

시는 지난 해 처음으로 온택트 축제시스템을 도입했음에도 총 누적조회수 200만회를 기록하며 큰 성공을 거두었던 경험을 발판삼아 이원생방송과 랜선 참여 프로그램 등을 확대하는 것은 물론 강경젓갈축제의 특성을 살린 콘텐츠를 발굴해 차별성을 강화하겠다는 계획이다.

또한, 강경젓갈축제에서만 즐길 수 있는 젓갈 김치키트담그기, 젓갈특가판매전(30%) 등을 확대 운영하여 전국민적 참여를 독려하는 것은 물론 주민이 직접 만들고 운영하는 콘텐츠를 개발해 지역과 주민이 함께 만들어가는 참여형 축제를 만들겠다는 목표다.

특히, 올해는 울주문화재단과 협약한 내용을 바탕으로 파급효과가 높은 SNS매체를 통해 지역 특산물을 함께 공유하고, 홍보하는 것은 물론 상호특산품을 결합한 신제품을 선보여 양 도시 간 축제 발전에 시너지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온라인에서는 ‘집콕:강경젓갈김치담그기’, ‘현지탐방 아시아 젓갈요리’, ‘아이들이 좋아하는 젓갈간식’, ‘틱톡챌린지’등 랜선 관람객과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위주로 진행된다.

오프라인에서는 화려한 경관조명과 국화 전시 등으로 꾸며진 ‘강경야(夜)한 거리’, ‘길에서 만나는 “200년의 강경역사”’등을 통해 무르익어가는 가을의 정취와 강경의 아름다움을 선사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지난 해 처음으로 시도한 온택트 강경젓갈축제가 대성공을 거두며 새로운 축제의 지평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았다”며 “그 간의 경험을 바탕으로 더욱 새롭고 색다른 콘텐츠를 준비해 강경젓갈을 전국으로 알리고,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2021년 강경젓갈축제는 오는 10월 13일부터 17일까지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유튜브 ‘강경맛깔젓TV’채널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