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똑똑한 축산, ICT 지원사업으로 구현!
충북도, 똑똑한 축산, ICT 지원사업으로 구현!
  • 손혜철
  • 승인 2021.07.29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2021년 농림축산식품부가 선정한 축산 ICT(정보통신기술) 지원사업 수범사례 4곳 중 충북에서만 3곳이 소개돼 눈길을 끈다.

진천에 두레목장(낙농), 청주에 석준농장(한우), 음성에 성은농장(육계)이 바로 그 농가들이다.

해당 농가들은 ICT 지원사업을 통해 충북도로부터 사업비를 지원받아 사료자동급이기, 자동착유기 등을 도입했으며, 이를 통해 농가의 생산성을 높였다.

ICT 시설장비 도입결과 두레목장(낙농)은 두당 평균 유량이 36.8L에서 41.2L로 4.4L(12%) 늘었고, 석준농장(한우)은 분만간격이 385일에서 351일로 34일(9%) 줄었으며, 성은농장(육계)은 병아리 육성률이 95%에서 99%로 4%p 늘었다.

< 농장별 도입장비 >

- 두레목장: TMR 배합급이기, 자동착유기, 발정탐지기, 원유냉각기, 대형선풍기 등

- 석준목장: 사료자동급이기, TMR 배합급이기, 환기시스템, 안개분무기 등

- 성은목장: 송풍팬, 안개분무기, 사료빈관리기, 사료자동급이기 등

축산 ICT 지원사업은 한우, 양돈, 양계(육계, 산란계, 종계), 낙농(젖소, 육우), 오리 등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축사 내·외부 환경(온·습도, 정전, 악취, 화재 등) 감시 장비를 비롯해 사료자동급이기, 선별기, 자동포유기 등 자동·원격 제어 장비와 축사 감시 장비, 경영관리를 위한 정보시스템 등의 설치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스마트폰을 활용해 장비의 원격 관리가 가능하고, 데이터를 활용해 농가경영관리에도 도움을 줌으로써 생산성 향상을 통한 농가 소득 창출이 가능하다.

충북도는 2016년부터 현재까지 205개 농가에 348억 원을 지원했으며, 2025년까지 370개 농가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2022년도 축산 ICT 지원사업 예비신청은 하반기에 있을 예정이며, 사업 참여 희망농가는 모집 공고 후 시군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축산 ICT 지원사업 관련해 기타 궁금한 사항은 관할 시군 축산부서에 문의하면 된다.

도 관계자는 “축산 ICT 지원사업을 통해 최적의 사육환경을 조성하고, 축산농가의 생산성 향상에 크게 도움이 되고 있다.”라고 말하며,

“미래지향적인 똑똑한 축산업 구현을 위해 사업을 지속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