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보도] 음성군, 농기계임대 사업 경영비 절감 한 몫 ‘큰 호응’
[기획보도] 음성군, 농기계임대 사업 경영비 절감 한 몫 ‘큰 호응’
  • 손혜철
  • 승인 2021.06.29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북 음성군에서 운영하는 농기계임대사업소가 지역 내 농업인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29일 군에 따르면, 음성읍 농업기술센터 내에 본소, 금왕읍에 서부지소, 생극면에 북부지소, 소이면에 동부지소 등 4개소 6동 2773㎥의 농업기계 임대사업소를 운영하며 농가의 영농편의와 경영비 절감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특히, 지난해 11월부터 소이면에 동부지소를 운영하면서 음성 본소까지 방문해 농기계를 임차했던 동부지역 농업인들의 편의 증진과 농기계 원거리 운송으로 인한 안전사고 예방 등의 효과도 제공하고 있다.

이들 임대사업소는 총 53종 428대의 농기계를 보유하고 있으며, 농기계 구입이 어려운 농가가 저렴한 가격으로 농기계를 임대할 수 있어 체계적인 기계화 영농을 통한 생산성 향상과 농가 경영개선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특히, 군은 올 1회 추경에 1억원의 예산을 확보해 여성농업인과 고령의 농업인도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승용관리기, 승용예취기 등 여성친화형 농업기계 7종 11대도 추가로 확보했다.

그간 임대실적을 보면 2018년 2588건 3388일, 2019년 3017건 3852일, 2020년 3644건 4710일로 해마다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이며, 농업인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상반기 임대실적은 3057건 3968일로 전년 동기 대비 49%가 증가했으며, 하반기까지 2021년 목표 실적인 4100건 4780일을 무난히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군은 지난해 4월부터 코로나19 장기화에 농업인 경영부담 완화를 위해 농기계 임대료를 50% 감면해 주고 있으며, 마을을 순회하며 농기계 수리와 안전교육을 실시해 안전사고도 예방하고 있다.

이 밖에도, 지난해부터 농업현장에서 활용되는 농기계 중, 군이 지정한 사후관리 등록 지정업체를 통해 고장 난 기계를 수리할 경우 출장수리 비용 중 출장료 일부를 지원하는 ‘농업기계 사후관리 출장비용 지원사업’을 추진해 농업기계 수리비 과다로 인한 농업인의 경제적 부담을 경감하고 농가에 실질적 도움을 주고 있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수요자 중심의 농기계 임대사업으로 지역 내 농업인들의 만족도를 한층 높일 것”이라며 “농가소득 증대는 물론이고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농기계 임대를 통해 농업 경쟁력 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