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에너지고 창업동아리 전공연계 특허 출원
충북에너지고 창업동아리 전공연계 특허 출원
  • 손혜철
  • 승인 2021.03.26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북에너지고등학교 창업동아리인 차오름, SBS(Solar Battery System)가 제 10회 IP마이스터 프로그램을 통해 2개의 특허를 출원했다고 밝혔다.

 IP마이스터 프로그램은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하고 교육부·중소벤처기업부·특허청이 주최하여 특성화고·마이스터고등학교 학생의 우수 아이디어를 선정하여 지식 재산권 창출 및 기술이전 등 부가가치 창출을 지원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충북에너지고는 차세대 전지와 관련하여 이차전지과의 ‘차오름’과 태양전지과의 ‘SBS’창업동아리 등 2개 창업동아리를 운영하고 있다.

이 동아리들은 산업현장과 연계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NCS 실무과목 프로젝트 수업과 연계하여 다양한 시제품을 제작하고 있다.

 차오름 동아리에서 특허출원한 제품은 ‘수중 재배 및 토양 재배가 가능한 스마트 식물 재배기’(특허번호 제 10-2224788호)로,

이는 저장된 프로그램에 따라 사용자가 식물을 지정해 주면 식물의 특성에 맞게 온도, 습도 등이 알아서 조절이 되며, 수중 재배와 토양 재배가 둘 다 가능하게 만든 제품이다.

 SBS 동아리에서 특허출원한 제품은 ‘개인정보 노출방지가 가능한 안내판(특허번호 제10-2228183호)’은 개인 전화번호와 같이 노출되기 쉬운 정보를 QR코드화하여 개인정보를 보호하기 위해 제작한 제품이다.

특히 이 제품은 산업현장 연계 우수아이디어로 선정되어 유선 통신장비 제조업체인 ㈜비젼웨어텍으로 기술이전이 추진되고 있어 산학연계의 새로운 교육 모델이 되고 있다.

 이 제품을 제안한 손영진(태양전지과 3학년) 학생은 “평소 개인정보 의 중요성에 관심을 가졌던 계기를 통해 이번 작품을 발명하게 되었다”며

“방과후 동아리 활동 및 프로젝트 수업, 산업체 컨설팅 전문가등의 지원을 통해 좋은 성과를 얻을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창업동아리 지도교사인 김현미, 강수진 교사는 “학생 맞춤형 방과후 교육, 개인의 특기적성을 살린 프로젝트 수업과 연계한 창업교육을 통해 학생들의 꿈이 실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