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올해부터 ‘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 시행
천안시, 올해부터 ‘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 시행
  • 이경
  • 승인 2021.02.23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천안시는 올해부터 주거급여 수급가구 내 부모와 떨어져 거주하는 미혼 청년에게 별도의 주거급여를 지급하는 ‘청년주거급여 분리지급’제도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주거급여는 소득인정액이 ‘기준 중위소득’의 45%(4인 가구 219만 원) 이하 취약 가구를 대상으로, 주거안정을 위해 임차료를 보조하거나 주택 개보수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기존에는 수급가구 내 미혼 청년은 부모와 떨어져 거주해도 동일가구로 인정되어 주거급여를 받을 수 없었으나, 올해부터는 사실상 별도 가구인 청년에게 주거급여를 따로 지급해 주거비 부담을 낮추고 동시에 안정적인 미래와 자립을 도모할 수 있게 됐다.

지원대상은 주거급여를 수급 받는 가구 내 만19세 이상 30세 미만 미혼자녀로, 학업이나 취업 등으로 부모와 주민등록상 시·군을 달리하며 청년명의의 임대차계약을 체결하고 임차료를 지불하는 청년이다.

다만 청년 분리지급은 기본적으로 현행 주거급여제도 틀 안에서 이루어지는 것으로 해당 가구의 소득인정액이 중위소득 45% 이하에 해당되어야 한다.

신청은 부모 주소지 관할 각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방문 또는 복지로를 통한 온라인 신청도 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주거급여 콜센터(1600-0777), 천안시 건축디자인과 주거복지팀(041-521-5694~6), 부모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