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의 초등교육, 전국적으로 빛나
충북의 초등교육, 전국적으로 빛나
  • 손혜철
  • 승인 2020.11.28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심진규(진천상신초), 김은서(사직초)‘교사의 창의적 수업사례 공모전’수상

김은서(사직초)교사
심진규(진천상신초)교사

충북지역 초등학교 교사들이 전국단위 수업사례 공모전에서 입상하여 화제가 되고 있다.

 충청북도교육청(김병우 교육감)에 따르면 11월 28일(토) ‘제11회 교사의 창의적 수업사례 공모전’ 초등 부문에서 심진규 교사가(진천상신초) 대상을, 김은서 교사가(사직초) 최우수상을 각각 수상하였다.

 이 공모전은 한국교원대학교와 청주교육대학교 공동 주최하는 전국대회로, 교사의 일상적 고민과 성찰이 담긴 수업 실천 이야기와 새로운 수업 실천 사례 발굴을 위해 11년째 운영되고 있다.

 두 교사의 수업사례는 심진규 교사는 수업 성찰을 통해 ‘민주시민으로 더불어 살아가기’, 김은서 교사는 ‘삶 속에서 찾은 죽음의 의미’의 주제를 프로젝트 수업으로 기획‧운영 되었다.

 심진규 교사는 “우리 학생들이 어리다는 이유로 배제되지 않고, 있는 그대로의 시민으로서 존중받으며 살아가기 위해서는 교실 안에서 민주주의를 가르치고 배우는 것을 넘어 민주적으로 살아가는 것이 중요합니다”며

“공모한 수업은 수업이라기보다는 '삶'이며, 앞으로도 아이들과 '삶'을 잘 꾸려나갈 것이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김은서 교사는 “멀리 보고 함께 가고 꿈을 꾸는 멀함꿈 1기와 2기 제자들 덕분에 정말 행복한 선생님으로 하루하루 보내고 있다”며,

“이러한 신비한 만남 속에서 앞으로도 삶의 의미를 찾아가고 교육의 가능성에 빛을 더하는 교사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수업에 대한 깊은 성찰을 통해 학생의 앎을 삶으로 이어주는 풍부한 경험을 제공한 선생님들이 정말 자랑스럽다“며,

”앞으로도 충북의 선생님들이 마음껏 수업 연구를 하고, 함께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