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지역사회통합돌봄 서비스제공기관과 간담회
대전시, 지역사회통합돌봄 서비스제공기관과 간담회
  • 이경
  • 승인 2020.11.20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대전시는 19일 오후 보건복지국 회의실에서 지역사회 통합돌봄 시범사업으로 추진 중인 대덕구 노인종합복지관, 민들레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 등 서비스제공기관 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간담회는 올해부터 시범사업으로 추진 중인 병원 퇴원 노인 등 돌봄이 필요한 수혜자들의 주거제공 및 예방, 건강관리, 재가돌봄 등 의료-보건-복지의 지역사회 연계 체계를 더욱 강화하기 위한 현장의 애로사항, 문제점 등 목소리를 듣기 위해 마련됐다.

 지역사회 통합돌봄은 병원이나 시설이 아닌 내가 살던 지역에서 여생을 편안히 누릴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도다.

 대전시는 2021년까지 통합돌봄 시범사업으로 노인채움돌봄서비스, 경증 치매어르신 웰라이프 돌봄서비스, 돌봄가족네트워킹, 노인친화형주택개조사업(집수리사업), 맞춤형영양식사지원, 안부확인 스마트돌봄, 건강리더 활동을 통한 퇴원환자 방문건강관리 등 니즈(needs)에 필요한 맞춤형 돌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대전시 정해교 보건복지국장은 “지역사회통합돌봄은 하나의 단위사업이기보다는 보건의료와 복지 등 각 분야의 긴밀한 연계와 서비스대상자의 욕구에 맞춘 충분한 서비스가 통합적으로 제공되는 것이 필요하다”며 “돌봄이 필요한 사람은 누구나 지원받을 수 있도록 지역특성에 맞는 자율형 커뮤니티케어 모델을 시범사업 기간을 통해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