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공공디자인 진흥계획’ 첫 수립
성남시 ‘공공디자인 진흥계획’ 첫 수립
  • 승진주
  • 승인 2020.10.29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성남시는 시민 편의와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한 ‘공공디자인 진흥계획’을 수립했다고 10월 29일 밝혔다.

공공디자인 진흥계획은 공공디자인법에 근거해 5년마다 수립하는 법정계획으로, 성남시는 이번에 처음 수립했다.

시는 ‘시민의 미래와 함께하는 공공디자인’을 비전으로 ▲기초가 튼튼한 공공디자인 ▲균형과 조화의 공공디자인 ▲소통과 배려의 공공디자인 ▲창의와 첨단의 공공디자인 ▲생활이 안전한 공공디자인 등 5대 추진 전략을 세웠다.

이들 전략은 29개의 세부 사업에 적용된다.

공공디자인 시민참여단 운영체계 구축, 공공디자인 전담조직 강화, 원도심과 신도심이 공존하는 공공디자인 통합설계 상징 길 조성, 수변 네트워크 조성을 통한 지역 간 커뮤니케이션 활성화, 모든 시민이 함께 이용하는 성남시 유니버설 존 조성, 통합설계를 적용한 보행자 중심 가로공간 조성, 미래형 글로벌 공공디자인 도시 조성, 첨단 미래통합형 사물인터넷(loT) 키오스크 쉘터 설치, 밤에도 안전한 안심 마을 확대, 범죄예방 설계를 적용한 공중화장실 환경 개선 사업 등이다,

성남시 건축과 관계자는 “각 사업 추진을 통해 시민의 일상을 배려하고 도시의 품격을 높여 세계적인 공공디자인 도시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