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부산국제광고제, 이번에는 온택트(Ontact)다!
2020 부산국제광고제, 이번에는 온택트(Ontact)다!
  • 이경
  • 승인 2020.10.22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부산시(권한대행 변성완)는 오는 10월 22일부터 24일까지 3일간 아시아 최대의 세계적인 광고제로 성장하고 있는 ‘부산국제광고제’를 전면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Re:AD – 광고를 다시 생각하고, 재정의하고, 새롭게 디자인하라’라는 주제로 ▲수상작 쇼케이스 ▲온라인 작품 전시 ▲콘퍼런스 등의 프로그램이 진행되며, 이는 부산국제광고제 홈페이지(www.adstars.org)를 통해 공개된다.

부산시와 부산국제광고제 조직위(위원장 최삼섭 직무대행)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라는 전대미문의 위기 상황 속에서도 이번 행사를 온택트 광고제로 전환하여 개최하며, 온라인 개최의 강점을 십분 살릴 계획이다.

특히, 올해 행사에서 관람객은 ▲부문별 그랑프리 이상 수상작과 ▲코로나19에 대응하여 특별히 신설된 피벗(Pivot) 특별전 29편의 작품을 부산국제광고제 홈페이지 내 ‘3D 전시장’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그 외 모든 수상작 및 출품작도 홈페이지를 통해 언제든 찾아볼 수 있다.

또한, 매년 다양한 분야의 글로벌 리더로부터 새로운 인사이트 습득의 장으로 활용되어 온 ‘콘퍼런스’는 집에서도 즐길 수 있는 ‘홈퍼런스’ 형태로 진행된다. 이로써, 기존에 일부 전문 광고인 중심으로 유료화되었던 콘퍼런스를 누구나 쉽게 온라인에서 무료로 참여할 수 있게 되었다.

총 18개의 강연으로 구성된 올해 콘퍼런스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광고 산업의 미래에 대해 논하고, 광고 트렌드와 인사이트를 폭넓은 시각으로 조망하는 장이 될 것이다. ▲22일 한국광고총연합회 김낙회 회장의 강연을 시작으로 ▲구글의 아트디렉터인 이지혜 디자이너 ▲중국광고협회 장국화 회장 ▲호주 마케팅회사 더원센트리(The One Centre)의 존 포드(John Ford) 대표 등이 주요연사로 참여한다. 모든 콘퍼런스는 영어와 한국어로 진행(자막 제공)된다.

또한, ▲인기 유튜버 ‘도티’의 ‘슬기로운 광고 생활, 광고도 콘텐츠다’ ▲퍼블리시스 뉴욕(Publicis NY) 하성권의 잡 멘토링 ‘좋은 직장의 배신’ 등 일반인을 위한 특별 세션이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한편, 올해로 13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 역시 국제적 규모에 걸맞게 60개국 2만여 편의 작품이 출품되었다. 이는 4년 연속 계속되고 있는 기록으로, ‘부산국제광고제’가 칸느(Cannes Lions), 원쇼(One Show), 디앤에이디(D&AD)와 함께 국제광고제로서 세계적인 입지를 굳혔다는 방증이 된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이번 행사를 통해 비대면이 새로운 생활 방식이 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광고 패러다임의 변화를 조망할 수 있을 것이다”라며, “뉴노멀 문화행사의 진취적인 발자취가 될 수 있도록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