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정부 ‘행복농촌 만들기 콘테스트’ 눈에 띄네
전남도, 정부 ‘행복농촌 만들기 콘테스트’ 눈에 띄네
  • 강상구 기자
  • 승인 2020.09.29 1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전라남도는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제7회 행복농촌 만들기 콘테스트’에서 도내 3개 참가팀 모두 은상․동상․입선 등을 수상한 우수 성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지난 2014년 시작한 ‘행복농촌 만들기 콘테스트’는 주민과 지방자치단체가 스스로 역량을 발휘해 행복하고 활력 넘친 마을을 만들기 위해 노력한 사례를 발표하고 공유하는 행사다.

올해 콘테스트에서는 전국 98개 시․군 2천 106개 마을이 참여해 시․도와 농림축산식품부 현장심사 등을 거쳐 28개 마을(마을만들기 분야 15, 농촌만들기 분야 13)이 최종 선정됐다.

농촌만들기 분야 지역개발 우수부문에서 전남 2개 지역이 선정돼, 무안군 해제면이 은상을, 강진군 성전면이 동상을 각각 수상했다.

또 마을만들기 분야 소득·체험부문에서도 곡성군 겸면 목화마을이 입선을 차지하는 등 각 분야별로 주민 화합과 마을공동체 활성화 과정을 통해 농촌의 가치를 홍보하며 농도 전남의 위상을 알렸다.

특히 지역개발 우수부문 은상을 수상한 무안군 해제면은 지난 2018년 읍면 소재지 종합정비사업으로 공유공간 플랫폼을 구축해 남녀노소를 비롯 인근마을 주민까지 건강과 돌봄의 기능을 제공한 것이 높이 평가받았다.

김경호 전라남도 농축산식품국장은 “예년과 달리 코로나19 방역상황 등 어려운 여건에서도 올해 콘테스트에 마을 주민들이 열정을 갖고 참여해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