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국제교육원 다문화교육지원센터‘전통문화체험 꾸러미’배부
충북국제교육원 다문화교육지원센터‘전통문화체험 꾸러미’배부
  • 손혜철
  • 승인 2020.09.18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청북도국제교육원(원장 최용희) 다문화교육지원센터(이하 센터)는 한가위를 맞이해 9월 18일(금)부터 9월 19일(토)까지 2일간 청주 시내 초・중・고 학생 다문화 60가정을 대상으로 ‘전통문화체험 꾸러미’를 배부하고 있다.

 센터에 따르면 ‘다문화가정 부모 자녀 캠프’를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및 예방을 위해 ‘전통문화체험 꾸러미’ 보급으로 전환해 운영하고 있다.

 이 꾸러미에는 우리나라 전통 놀잇감, 부모나라 전통 놀잇감과 한과를 담았으며, 우리나라의 윷놀이, 제기, 공기와 부모나라의 찌엔즈(중국), 따가오(베트남), 잭스톤(필리핀), 카루타(일본), 펜토미노(러시아), 어니스(몽골) 등 놀잇감과 놀잇감 사용 종이 안내문, 인터넷 사이트(유튜브 등) 안내도 함께 들어있다.

 센터 관계자는 “코로나19 지역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친인척들과 함께 풍성한 한가위 명절을 보내기 어려운 다문화가정 학생들이 전통놀이 꾸러미를 통해 우리나라와 부모나라 전통놀이를 함께 즐기면서 가족 간 사랑과 소중함을 느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자신의 나라에 대한 정체성 확립의 기회를 갖게 되고, 다른 나라 문화에 대한 이해도와 친밀감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충북국제교육원 다문화교육지원센터에서는 ‘초・중등 한국어 디딤돌 온라인 과정’을 운영하고 있으며, 등교수업 시작에 따라 ‘다문화교육 전시체험관 관람 투어’도 다시 재개해 운영할 계획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