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연구원, 진천 오이농가 찾아 '수해복구' 지원
충북연구원, 진천 오이농가 찾아 '수해복구' 지원
  • 손혜철
  • 승인 2020.08.14 2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북연구원(CRI)은 14일(금), 집중호우로 수해를 입은 진천군의 오이농가를 찾아, 피해지역 도민들을 돕기 위해 복구 작업에 동참하였다.

수해지역인 진천군 소재의 침수 피해 현장을 찾은 연구원 임직원 20여 명은 침수된 오이하우스의 부유물을 제거하고, 남아있는 오이를 수확하는 등 11일 인삼농가에 이어 수해복구 지원에 연일 구슬땀을 흘렸다.

충북연구원(CRI) 정초시 원장은 “11일(화)에도 충주시 인삼 수해 농가를 찾아 무너져 내린 둑방을 보수하고, 토사물로 뒤덮인 인삼밭의 흙더미 제거 및 배수로를 내는 복구활동을 하였으며. 앞으로도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지역을 찾아, 피해지역 주민들을 위로하고 빠른 시일내에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임직원이 합심해 봉사활동에 나서겠다."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