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소통하는 빛튜브 실시간 스트리밍 생중계 진행
광주광역시 소통하는 빛튜브 실시간 스트리밍 생중계 진행
  • 강진교
  • 승인 2020.08.04 1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광주광역시 공식 유튜브 빛튜브에서 첫 온라인 라이브 스트리밍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지난 731일 광주광역시 공식 유튜브 빛튜브는 코로나 19에 대하여 궁금하고 답답했던 시민들을 위하여 직접 소통하는 시간을 통하여 큰 호응을 얻었다.

방역의 최전방을 지키는 일명 '노란잠바 영웅들' 김이강/대변인(얼굴천재)님과 박향/복지건강국장(러블리)님 그리고 광주광역시의 슬기로운 시청 생활 공무원체험 편으로 활약하고 있는 유튜버 소피아와 함께 '카라멜마끼아 또 댓글' 이라는 이름으로 진행 되었다.

본 촬영은 촬영 전 해당 장소에 대한 방역을 하였으며 제작진 및 관계 공무원과 출연자들은 온도체크, 방문자 명부작성, 손 소독 등 생활 위생방역 수치에 따라 진행되었다.

첫 번째로 댓글을 통하여 진행되었고 코로나 19로 울상짓고 있는 광주 시민을 대상으로 방송 종료 시까지 실시간 답글을 통하여 [제발 좀 떠나라. 코로나 19!!] 라는 주제로 시민들과 소통하였다.

[Q1. 광주시 확진자 동선 공개 ㅇㅇㅇ식당,ㅇㅇㅇ마트로 동선이 제대로 공개되지 않는 이유는 뭔가요?

Q2. 재난 문자가 너무 많이 와요! 재난 문자 등 정보공개를 하는 기준이 뭔가요?

Q3. 코로나 관련 답변이 안와요 ]와 같은 다양한 질문들을 받아 답변을 진행하였다.

위 와 같은 답변은 광주광역시 유튜브 빛튜브에서 광주광역시 빛튜브 '카라멜마끼아 또 댓글' 실시간 스트리밍제목의 영상으로 확인 할 수 있다.

해당 스트리밍으로 인해 "궁금했던 것들이나 답답했던 부분을 꼬집으며 속 시원한 답변을 들을 수 있었다"라고 한 시민은 답변하였다.

김이강 대변인은 "카라멜 마끼아 또 댓글을 시작으로 시민과의 소통 공간을 확대하여 적극적인 시민들과의 소통을 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또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부터 시민과의 소통을 실천 중이라고 하였다.

광주시장과 소통하는 방법은 카카오 플러스친구 이용섭 시장 친구 추가 후 채팅하기를 통하여 1:1 소통 또한 가능하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