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립교향악단 제59회 정기연주회 거장의 발자취
충북도립교향악단 제59회 정기연주회 거장의 발자취
  • 손혜철
  • 승인 2020.07.16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북도립교향악단은 7월 17일(금) 19:30, 청주아트홀에서 제59회 정기연주회를 개최한다.

공연 당일 실황 녹화방송을 7월 24일(금) 12:30 충북도립교향악단 유튜브 채널을 통해 송출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일환으로 실내공연장은 전석 700여석 중 350여명만 입장해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첫 번째 무대는 모차르트의 ‘피가로의 결혼 서곡’을 연주한다.

이어지는 무대로 충북이 낳은 세계적인 바이올리니스트 장유진의 연주로, 피아졸라의 ‘가을’, ‘겨울’, 비발디의 ‘봄’, ‘여름’을 감상할 수 있다.

바이올리니스트 장유진은 충북 충주 출신으로 대성여자중학교와 한국예술종합학교, 뉴잉글랜드 음악원을 졸업하였으며, 영 차이코프스키 콩쿠르 대상, 마이클 힐 국제 바이올린콩쿠르 2위, 제4회 무네츠쿠 바이올린 콩쿠르 1위, 인디애나폴리스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 제6회 센다이 국제 음악콩쿠르 바이올린부문 1위 등, 한국 바이올린계의 독보적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는 음악인이다.

마지막 무대는 모차르트의 ‘교향곡 3번, 프라하’를 연주한다.

모차르트의 음악적 영감을 가장 많이 받은 도시 프라하를 모티브로 작곡한 곡으로, 클래식 음악의 교과서 적인 기본이 튼튼하면서, 교향곡의 정석이라 불리는 곡이다.

도립교향악단은 코로나19사태에 문화예술공연 향유의 기회를 받지 못하는 도민들을 위해 지난 4월부터 공연과, 온라인 공연을 진행해 왔다.

코로나19사태가 진정되기를 바람으로 도민들에게 더욱 많은 문화예술 공연의 즐거움과 힐링의 기회를 제공하려 준비하고 있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오케스트라, 충북도립교향악단 제59회 정기연주회, ‘거장의 발자취’는 전석 무료 공연으로 만 7세 이상 입장 가능하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