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로타리클럽 김조현 회장,·영동라이온스클럽 양혁준 회장 취임
영동로타리클럽 김조현 회장,·영동라이온스클럽 양혁준 회장 취임
  • 황인홍
  • 승인 2020.07.03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김조현
양혁준

충북 영동군을 든든히 뒷받침하고 있는 두 봉사단체, 영동로타리클럽과 영동라이온스클럽이 새롭게 단장해 힘차게 출발했다.

3일 군에 따르면, 영동로타리클럽 제44대 김조현 신임회장(49)과 영동라이온스클럽 제54대 양혁준 신임회장(57)이 취임식을 갖고 이달부터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이 날 행사는 코로나19에 대한 우려로 염려하는 지역사회 분위기를 고려하여 당초 예정된 인원보다 크게 축소하여 군, 보건소에서 내린 엄격한 방역 지침 하에 진행되었다.

영동로타리클럽 제43대-제44대 회장 이·취임식은 지난 2일 회원 및 인근 클럽 임원진 등이 참석한 가운데 영동읍 아모르아트에서 열렸다.

이 날 김조현 신임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로타리 기회의 문이라는 올해의 슬로건에 맞춰 클럽의 활동을 통해 많은 분들에게 새로운 기회를 제공하고 지역사회를 좀 더 풍성하게 만들어 나가고 싶다.”라고 전했다.

김조현 회장은 2007년 7월에 로타리 클럽에 입회하였으며 현재 금호타이어 영동대리점을 운영하고 있다. 배우자는 주은선 씨이며 2남을 두고 있다.

같은 날 영동라이온스클럽 제53대-제54대 회장 이·취임식은 임원진과 회원 일부가 모여 클럽 사무실에서 진행되었다.

양혁준 신임회장은 “클럽 가족들과 함께 어려운 이웃에게 사랑의 손길을 전하고 참된 봉사를 실천하는 단체로 활발히 활동할 수 있도록 혼신을 다해 노력하겠다.”라며, “앞으로 영동라이온스클럽의 행보에 대해 관심을 갖고 지켜봐 달라”라고 전했다.

양혁준 회장은 적십자 영동지구협의회 부회장, 고당사 신도회장, 론볼협회 회장을 맡고 있으며 현재 영동여행사와 영동결혼정보업체를 운영하고 있다. 배우자는 정지연 씨이며 1남1녀를 두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