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공무원, 지역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머리를 맞대다
유성구 공무원, 지역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머리를 맞대다
  • 이경
  • 승인 2020.04.07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가 ‘코로나19 지역경제 위기 극복’을 위한 공무원 우수시책을 최종 선정해 본격적인 추진에 나선다.

이번 시책발굴은 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침체를 극복하고 심각한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공인들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지원방안을 찾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달 19일부터 8일간 각 실‧국‧본부별로 총 104건의 시책을 발굴했으며, 그 중 우수시책 64여건을 뽑아 심사위원회 심사를 거쳐 10건의 입상작을 선정했다.

입상작으로는 ▲‘만원의 행복팜(farm)꾸러미’(마을자치과) ▲‘내 나무 갖기(나무 나누어주기) 나눔행사추진’(공원녹지과) ▲‘2020년 우리동네 골목축제 개최’(일자리경제과) ▲‘2020 직원 국내 배낭여행 운영’(문화관광과) ▲‘유휴지 꽃길 조성’(도시과) ▲‘코로나 피해 온천수사용료 50~100%감면’(재난안전과) ▲‘유성 전통시장과 함께하는 유성萬찬’(민원여권과) ▲‘코로나19 농산물 공동구매day 운영’(감사실) ▲‘구석구석 동네방역을 통한 노인일자리 창출’(평생학습과) ▲‘코로나 블루환자 심리상담 지원’(기획실)이 채택됐으며, 아이디어를 낸 수상자에게는 각각 부상으로 시상금 17만원이 주어졌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이번에 선정된 사업들을 4월 추경에 반영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코로나19로 전례 없는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을 최대한 신속하게 지원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