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대한민국건강도시협의회 정회원 됐다
대전시, 대한민국건강도시협의회 정회원 됐다
  • 이경
  • 승인 2020.03.29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대전시는 대한민국건강도시협의회(이하 ‘협의회’)에 정회원으로 가입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협의회 가입은 건강도시 조성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국내 네트워크 구축을 위해 추진됐다.

 협의회는 지자체의 건강도시 프로젝트 활동을 네트워크로서 뒷받침하기 위해 2006년 설립됐으며, 현재 서울특별시 등 전국 100개 광역ㆍ기초자치단체가 정회원, 서울대 건강증진연구센터 등 11개 건강정책 관련 기관이 준회원으로 가입돼 있다.

 대전시는 지난 26일 정회원 가입이 완료됨에 따라 오는 9월 경북 포항시에서 열리는 정기 총회에서 가입 인증패를 받는다.

 시는 협의회 가입으로 건강도시 발전을 위한 다양한 정책 지원과

아울러 협의회 네트워크를 통해 다양한 정책 정보를 공유하고, 회원 도시간 벤치마킹을 실시해 건강도시 정책을 발전시켜 나갈 방침이다.

 대전시 이강혁 보건복지국장은 “이번 협의회 가입은 건강도시로 나아가는 절차이자 건강도시를 구축하겠다는 의지의 표명”이라며 “협의회 가입을 마친 만큼 앞으로 시정의 정책결정 시 건강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해 나가는 건강도시 구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지난 해 6월 건강도시 기본 조례를 제정했으며, 올해 중 세계보건기구(WHO) 서태평양건강도시연맹에 가입해 국제적인 네트워크를 통한 정책 개발에 나설 계획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