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키움노리’ 차량 이동형 방식으로 재개
‘충남키움노리’ 차량 이동형 방식으로 재개
  • 이경
  • 승인 2020.03.29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남도가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중단했던 장난감·도서 대여 서비스를 ‘차량 이동형(drive-through)’으로 재개한다.

도는 29일 충남아이키움뜰 주차장을 활용해 충남키움노리 서비스를 차량 이동형 대여 방식으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지난 2일부터 잠정 중단한 키움노리는 도내 영·유아 등 취학 전 아동을 대상으로 장난감과 도서를 대여해 주는 서비스다.

도는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양육 부담 줄이고, 아이들의 발달 지원을 위해 키움노리 서비스를 기존의 대면 방식에서 차량 이동형 방식으로 전환했다.

대여 가능 물품은 장난감 소형 2개 또는 대형 1개, 도서 최대 3권으로 2주간 대여할 수 있으며 충남아이키움뜰 누리집(homepage)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신청자는 차에 탄 채로 대여한 장난감 및 도서를 수령할 수 있다.

신청한 장난감이나 도서는 월∼토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 사이 예약 시간에 맞춰 충남아이키움뜰 주차장에서 수령하면 된다.

반납도 충남아이키움뜰 누리집을 통해 사전 예약하고, 수령과 동일한 방식으로 하면 된다.

대여하는 모든 장난감과 도서는 감염 예방을 위해 소독 등 방역 조치한 뒤 제공한다.

이태규 도 출산보육정책과장은 “외출 자제 등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놀거리가 부족한 영·유아를 위해 감염 위험을 최소화하는 방식으로 서비스를 재개하기로 했다”며 “코로나19 장기화로 부담을 느끼는 양육자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