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문화재단, 착한 임대료 운동에 한걸음 더
청주문화재단, 착한 임대료 운동에 한걸음 더
  • 손혜철
  • 승인 2020.03.26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첨단문화산업단지 복합주차장 요금 감면으로 착한 임대료 운동에 동참한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이 이번엔 입주공간에 대한 월 임대료 인하 등으로 코로나19 극복에 동력을 더했다.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사무총장 박상언, 이하 청주문화재단)은 3개월 간, 첨단문화산업단지 입주기업에 대한 월 임대료 인하와 입점 상업시설 공공요금 면제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대상은 첨단문화산업단지에 입주한 기업 중 충북글로벌게임센터 등 임대료 무상기업을 제외한 65개 기업과 1층에 입점한 구내식당, 카페 등 상업시설 2곳으로, 입주기업에게는 석 달간 월 임대료 50%를 감면하고 이미 연간임대료를 선납한 상업시설 2곳에 대해서는 공공요금을 면제하기로 했다.

이번 임대료 및 공공요금 인하 조치로 입주기업과 입점상가는 3개월 기준 약 4,000여만 원의 혜택을 볼 것으로 분석됐다.

이번 인하조치는 코로나19 장기화와 소비 위축의 여파로 매출이 급감한 입주기업과 소상공인의 어려움에 통감하고 경제적 부담을 낮춰주기 위한 것으로, 청주문화재단은 부족해진 임대수익만큼 재단 살림살이 허리띠를 바짝 졸라매 지금의 위기를 함께 극복해나가겠다는 계획이다.

청주문화재단 박상언 사무총장은 “착한 임대료 운동 동참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의 절박함을 조금이라고 덜어드리고 싶은 청주시와 문화재단 식구들의 마음을 담은 선제적 조치”라며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이 이어지고 있지만 마음의 거리만큼은 더 가깝게 좁혀 이 위기를 함께 이겨냈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청주문화재단은 착한 임대료 운동과 더불어 다양한 코로나19 극복 방안을 펼치는 중이다.

코로나19 확산 이후 자발적으로 근무조를 편성해 매일 발열체크를 진행하는가하면,

혈액수급 비상 해소를 위한 ‘헌혈 운동’에 이어 감염우려가 높은 지역민과 방역인력 및 의료진을 위해 자신의 공적 마스크를 양보하는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마스크 나눔 운동’에도 동참하고 있다.

또한 재단 사우회는 코로나19 여파로 손님들의 발길이 줄어든 재래시장을 위해 이달 270만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을 단체로 구입 및 재래시장 장보기 운동으로 시장 활성화를 도모하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시민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는 중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