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자살 고위험시기 집중 관리
천안시, 자살 고위험시기 집중 관리
  • 이경
  • 승인 2020.03.26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천안시가 자살 고위험 시기인 3월부터 5월까지 자살예방 홍보를 시작으로 자살 고위험군 집중 관리를 실시한다.

겨울철 상대적으로 낮은 자살률은 3월~5월 증가하는 경향이 있어 지역사회 밀착관리가 필요해 시는 천안시자살예방센터를 중심으로 자살예방에 대한 집중 홍보에 돌입할 계획이다.

센터는 지역 내 전광판과 생명사랑 로고젝트를 활용한 자살 고위험시기 홍보, 자살 고위험군 발굴, 잠재적 자살위험군 사후관리 강화, 코로나19 사태 추이에 따른 시민 생명지킴이 양성 등을 펼친다.

또 자살위험군이 부채, 일자리, 복지, 정신건강 등의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복지관, 병원·약국, 편의점·슈퍼마켓 등 생활밀착시설에 각 지원기관 연락처 안내문 등을 부착해 홍보에 적극 나선다.

특히 자살빈발지역 내 공동주택에는 세대별 우편함 등을 통해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기관정보를 안내하고, 주변에 상담전화 안내 현수막을 게재 및 생명사랑 로고젝트를 상시 운영해 생명존중문화 조성에 앞장설 예정이다.

이기혁 서북구보건소장은 “코로나19 수습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으로 몸은 잠시 멀리하지만, 마음은 가까이해 삶의 위기에 처한 이들을 돕겠다”며 “자살 고위험 시기 집중 관리로 소중한 생명을 잃지 않고 자살률 감소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