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국가하천 배수문 정밀안전점검용역 실시
청주시, 국가하천 배수문 정밀안전점검용역 실시
  • 손혜철
  • 승인 2020.03.26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청주시 하천방재과는 국가하천 배수문 및 제방에 대해 정밀안전점검용역을 한다.

‘시설물의 안전 및 유지관리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2년에 한 번씩 실시하는 정밀안전점검은, 미호천 내 34개소 대상시설물 중 지난해 정밀안전점검을 실시한 5개소를 제외한 29개소에 대해 4월부터 7월까지 안전진단전문업체를 통해 추진한다.

정밀안전점검용역은 배수문을 구성하는 시설물인 조작대, 문기둥, 배수암거, 물받이 등의 콘크리트 박리 및 철근 노출, 균열, 토사퇴적, 새굴방지공 밀림 등을 종합적으로 점검해 안전등급을 A, B, C, D로 나누어 시설물의 위험 정도를 파악하는 용역이다.

지난번 추진한 용역에서는 시설물 안전등급 결과 모든 시설이 B등급으로 배수문 및 제방의 상태가 비교적 양호했으며 점검 기술자의 의견에 따라 석화2배수문과 남촌1배수문에 대해 세굴방지시설, 물받이공, 옹벽에 대해 보수를 실시한 바 있다.

시 관계자는“정밀점검용역은 우기 전 재난 대비 시설인 배수문의 상태를 정밀하게 파악 할 수 있는 중요한 용역이다”라며“이번 용역의 결과에 따라 이상 시설 발견 시 신속한 보수를 실시해, 우기 때 홍수 대비에 만전을 기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