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불교태고종 전북교구 종무원, 어려운 이웃 백미 전달
한국불교태고종 전북교구 종무원, 어려운 이웃 백미 전달
  • 손혜철
  • 승인 2020.03.24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사)진안군자원봉사센터는 지난 23일 마이산탑사(주지 진성스님)와 진안쌍봉사(주지 보경스님)에서 후원받은 백미 1,800kg를 어려운 이웃 90가구에 전달하여 지역사회에 훈훈함을 더했다.

당초 코로나19로 잠정 연기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밑반찬 봉사 등이 중단되어 저소득 가정이 더욱더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얘기를 접하고 지역 주민 190가정을 선정하여 자원봉사자 일일이 방문하여 백미를 전달했다.

마이산탑사(주지 진성스님)와 진안 쌍봉사(주지 보경스님)는 2013년부터 소원 공양미를 모아 소외되고 외로운 이웃에게 전달해 지역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으며,매년 진행되는 백미 나눔 행사는 앞으로 지속적인 나눔자원봉사로 진행될 것이다.

올해도 마이산탑사와 진안 쌍봉사는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진안군 11개읍면 집중방역소독’을 시행하였다.

또한 진안군의료원에 이송된 경증환자와 의료진에게는 밑반찬 전달을 하였으며, ‘수제면 마스크만들기' 등의 자원봉사활동을 자원봉사센터와 함께 전개하기도 했다.

마이산탑사 진성스님과 쌍봉사 보경스님은 “코로나 19로 인하여 어려운 시기일수록 군민 모두가 하나 되어 지혜롭게 극복해 나가야 한다며 "우리 지역을 위한 자원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여 우리지역사회에 도움이 필요한 분들에게 작은도움이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나눔을 실천 하겠다”고 밝혔다.

자원봉사센터 최미자 센터장은 “ 코로나19 상황에서도 현장에서 활동해 주시는 자원봉사자에게 감사드리고, 8년째 이어지는 사랑의 백미 나눔에 마이산 탑사와 진안쌍봉사에서 함께해주어 기쁘다”며 “후원해주신 사랑의 백미는 관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소중히 전달하겠다.”는 말을 전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