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민‧관‧군 일제방역 활동
옥천군, 민‧관‧군 일제방역 활동
  • 손혜철
  • 승인 2020.03.20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옥천군은 20일 민관군 일제 방역을 통해 코로나19 확산을 차단하고 조기 종식을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군에 따르면 군 안전건설과 등 10개 부서와 8개 민간단체에서 참여한 100여명이 대대적인 민관군 합동 방역 활동을 펼쳤다.

이날 방역에는 방역차량 5대와 분무기 30개를 투입해 옥천읍 도심 및 도로변과 시가지 밀집지역에 대한 방역이 이루어졌다.

사람들의 왕래가 많은 옥천읍 시가지를 먹자골목, 국민은행, 농협군지부, 단위농협, 공설시장 등 5개 구역으로 나누고 참여단체별로 나눠 방역 소독을 실시했다.

읍면에서도 공무원과 이장협의회 등 지역사회 단체와 함께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방역소독을 했다.

특히, 이날 방역에는 지역사회단체 뿐만 아니라 군부대, 기업체의 자발적 참여도 이루어 졌다.

2201부대 1대대(대대장 박남규) 장병 10명은 분무기를 이용한 방역활동을 도왔고, 옥천읍 장야리 소재 대주건설(대표 두병록)에서는 5톤 살수차 1대를 방역활동지원 하였다.

또한 옥천군새마을회(회장 강정옥)에서는 방역봉사자들에게 찐빵 10박스를 간식으로 제공했다.

한편, 일제방역의 날은 공무원과 민간단체의 협조로 지난 3월 6일부터 시작하여 3회째를 맞았다.

군 관계자는 "3번째 맞은 일제방역의 날이 주민들의 자발적인 협조로 진행되고 있다. ”며 "주민들께서는 군의 방역 대책을 믿고 따라 주시고, 손 씻기 등 개인 위생수칙 준수를 생활화해 달라”고 당부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