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출근길 꽃향기로 코로나19 고통 달랜다
유성구, 출근길 꽃향기로 코로나19 고통 달랜다
  • 이경
  • 승인 2020.03.13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는 13일 출근시간 구청 로비에서 직원들에게 장미꽃 천 송이를 전달하는 꽃 나눔행사를 가졌다.

이 행사는 코로나19 영향으로 각종 행사와 외부활동 축소로 인해 화훼소비가 급감함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를 돕고, 코로나19 대응업무로 고생하는 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조남석 유성구공무원노동조합 위원장은 출근시간에 맞춰 구청 로비에서 출근하는 직원들에게 장미를 나눠주며 격려했다.

평생학습원, 보건소, 동 행정복지센터에서는 부서장이 직접 꽂 나눔행사를 진행했다.

꽃을 받은 한 직원은 “출근하면서 받은 장미향 때문인지 몇 주간 우울했던 기분이 조금 나아지는 것 같다”며, “동시에 지역 화훼농가도 도울 수 있어 다행”이라고 소감을 말했다.

조남석 유성구공무원노동조합 위원장은 “오늘 행사가 비록 규모는 작지만 화훼농가와 직원들에게 큰 희망과 용기를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 주민분들께서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에 많은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