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인력관리센터 대전일자리지원센터로 재탄생
청년인력관리센터 대전일자리지원센터로 재탄생
  • 이경
  • 승인 2020.03.11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청년위주의 대전 일자리를 총괄해 온 대전청년인력관리센터가 ‘대전일자리지원센터’로 이름을 바꾸고 새 출발한다.

* 근거 : 대전 일자리창출 촉진 조례 제18조(대전일자리지원센터의 설치)

대전시는 청년구직자를 포함해 여성, 노인, 장애인 등 다양한 계층의 구직자에게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청년인력관리센터의 명칭을 대전일자리지원센터로 변경했다고 11일 밝혔다.

대전일자리지원센터는 일자리지원 통합서비스를 위한 컨트롤타워 기능이 강화됐다.

또한, 4차 산업혁명시대에 적합한 창의적 인재를 확보하고 수요자가 원하는 교육을 중점으로 진행한다.

대전일자리지원센터는 맞춤형 미래인재 양성, 구직자와 기업 간 일자리매칭을 위한 우수기업 발굴 홍보, 센터방문이 어려운 시민들을 위한 찾아가는 상담실 운영 등 일자리 지원의 중심(hub)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한편, 대전일자리지원센터는 일자리 관련 각종 정책과 사업들을 어느 부서에서 담당하는지 모르는 시민들을 위해 일자리지원 콜센터도 운영한다.

언제 어디서나 대전일자리지원센터 대표번호(1644-8644)로 전화만 하면 일자리와 관련해 원하는 상담을 한 번에 받을 수 있다.

대전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대전일자리지원센터는 구직자들이 필요로 하는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도록 운영할 것”이라며 “상반기내 접근성이 좋은 곳으로 센터 이전을 계획하는 등 시민들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대전일자리지원센터 운영과 관련한 문의는 (☎042-719-8334)로 하면 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