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평통 전남회의, 북한이탈주민 자녀 장학금 전달
민주평통 전남회의, 북한이탈주민 자녀 장학금 전달
  • 강진교 기자
  • 승인 2020.02.24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전남지역회의(부의장 한상원)는 24일 전남도청에서 박병호 전라남도 행정부지사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북한이탈주민에 대한 자녀 장학금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장학금은 전라남도와 민주평통 등 22개 기관 단체가 북한이탈주민의 안정적인 지역사회 정착 지원을 위해 지난해 12월 체결한 업무협약에 따른 것이다.

전남도내 북한이탈주민 자녀 42명(중학생 15, 고등학생 8, 대학생 19)에게 총 6천 1백만원의 장학금이 지급됐다.

장학금은 기관별로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3천만원 ▲민주평통전남지역회의 한상원 부의장 2천 1백만원 ▲새천년종합건설 1천만원을 출연했다.

이날 민주평통 한상원 부의장은 “같은 민족이자 우리 이웃인 북한이탈주민의 안정적인 지역사회 정착을 위해 조금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 대한민국의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병호 행정부지사는 “어려운 여건에도 지역에 관심을 갖고 뜻깊은 자리를 마련한 한상원 부의장을 비롯한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새천년종합건설 대표께 감사드린다”며 “전남도와 지역사회가 든든한 울타리가 돼 북한이탈주민 자녀들이 꿈과 희망의 꽃을 피울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통령 직속 통일자문기구인 민주평화통일 자문회의는 국·내외 1만 9천명의 위원으로 구성됐으며, 이중 전남도 소속 자문위원은 1천 110명(전체 대비 5.8%)으로 통일 분야 포럼과 원탁회의 등을 통해 도민들의 통일 의지와 역량을 결집하고, 북한이탈주민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취업·의료지원 등을 펴 나갈 계획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