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 대상자 발생 조치
음성군,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 대상자 발생 조치
  • 손혜철
  • 승인 2020.02.22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음성군은 22일 경기도 이천시에서 코로나-19 확진자로 판명된 사람과 접촉한 음성군 거주자 7명에 대한 명단을 통보받고 관련 매뉴얼에 따라 조치했다고 밝혔다.

이천시 확진자는 2월 12일 신천지 대구교회를 다녀온 사람으로 2월 21일 확진자로 판정됐으며, 음성군에 거주하는 7명은 같은 건설 현장에서 근무해 밀접접촉자로 분류됐다.

음성군은 명단을 통보받은 22일, 접촉자 거주지에 대해 긴급 방역을 실시하고 10시 감곡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음성군수를 비롯한 감곡면 기관사회단체장들이 긴급회의를 열고 대책을 논의했다.

군은 접촉자 7명에 대해 자가 격리 조치했으며, 마스크, 살균제, 손 소독제 등 방역물품과 자가격리대상자 생활수칙 안내문을 배부하고 도시락 등 생활용품을 보급했다.

또 군은 이들 접촉자 7명과 보건소 직원을 1:1로 매칭해 전담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지속적으로 해당지역 주변을 방역소독하기로 했다.

접촉자 7명 중 유증상자 4명에 대해 검체의뢰 결과 음성판정을 받았으며, 무증상자 3명도 지속해서 모니터링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군은 언론을 통해 제공되는 내용 외에 확인되지 않은 가짜뉴스에 흔들리지 말고 보건당국의 발표사항에 주의를 기울여 주기를 당부했다.

또한, 군에서도 24시간 비상 방역체계를 유지하며 가능한 수단과 방법을 동원해 지역사회 전파를 막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조병옥 군수는 “주민들께서도 적극적인 협조와 너무 불안해하지 말고 손 씻기,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을 철저히 해 코로나-19 예방에 힘써 달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