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찾아가는 한글배달교실 업무협약 체결
안동 찾아가는 한글배달교실 업무협약 체결
  • 이경
  • 승인 2020.02.21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안동시는 2월 21일(금) 오후 2시 시청 청백실에서 권영세 안동시장과 이기우 한국남부발전(주) 안동발전본부장, 권기탁 안동시평생교육지도자협의회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찾아가는 한글배달교실’ 운영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갖는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남부발전에서는 발전소 인근 마을의 비문해자 해소를 위해 3년간 강사비 3천만 원을 지원하게 되며, 지원받은 강사비로 풍산읍 지역의 한글교실 2개소를 추가로 운영하게 된다.

한국남부발전의 지원은 지역주민들을 위한 평생학습 지원에 참여하고 싶다는 요청으로 성사돼 더 많은 비문해자가 혜택을 보게 됐다.

안동시는 2014년부터 한국수자원공사와 함께 서울의 2.5배에 달하는 안동지역의 특성상 읍면지역의 비문해자들이 교육을 받기 힘든 상황을 해결하기 위해 찾아가는 한글배달교실 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지난해까지 6년간 1500여 명의 비문해자에게 한글교육의 기회를 제공했다.

교육은 4월부터 11월까지 한글 기초교육부터 미술, 음악을 활용한 프로그램과 문해 골든벨 참가 등 다양한 수업으로 진행된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안동지역의 비문해자를 비롯한 교육 소외계층의 평생학습 참여기회를 높이고, 문해 교사라는 학습형 일자리 창출에도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