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사랑상품권으로 지역 경기 활성화 동참해요
안동사랑상품권으로 지역 경기 활성화 동참해요
  • 이경
  • 승인 2020.02.18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안동시가 지역 경기 활성화를 위해 안동사랑상품권 구매를 권장하고 나섰다.

안동사랑상품권은 지역에서만 쓸 수 있는 만큼 시는 지역 경기 활성화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더구나 이번 달 29일까지 10% 특별할인 판매를 하고 있어 소비자도 혜택을 보는 일석이조(一石二鳥)의 효과가 기대된다.

상품권은 농협, 신한은행, 대구은행, 새마을금고 등 38개 금융기관에서 구매할 수 있다. 전통시장, 음식점, 주유소, 학원, 미용실 등 가맹점으로 등록된 1,800여 점포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개인은 현금으로 월 50만 원(연 400만 원)까지 구매할 수 있다. 법인·기관단체는 할인 구매를 할 수 없다.

가맹점은 연중 모집하고 있으며, 등록을 원하는 소상공인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또는 안동시청 일자리경제과로 신청하면 되나, (준)대규모점포, 유흥주점, 사행성 업소 등은 가맹점으로 등록할 수 없다.

시는 환전에 걸리던 기간을 애초 2~3일에서 당일 환전이 가능하도록 하는 등 가맹점의 불편을 해소에도 힘쓰고 있다.

한편, 안동사랑 상품권은 안동시가 지난해 12월 50억 원 규모로 판매를 시작했다. 올해 1월 말까지 8억4천만 원, 2월에만 2억2천만 원이 판매되는 등 두 달 만에 10억 원 넘게 판매됐으며, 상반기에 조기 소진될 경우 하반기에 50억 원을 추가 발행할 예정이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지역의 소상공인·전통시장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서, “우리 지역은 환자 발생이 없는 청정지역인 만큼 시민들께서는 안심하시고 10% 할인된 금액으로 상품권을 구매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동참해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