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병해충방제 등 마늘 생육관리 당부
청양군, 병해충방제 등 마늘 생육관리 당부
  • 이경
  • 승인 2020.02.18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남 청양군농업기술센터(소장 한종권)가 마늘 생육재생기를 맞아 웃거름 주기, 병충해 방제, 배수로 정비 등 적정관리를 당부하고 있다.

생육재생기는 겨우내 생장을 멈췄던 작물이 다시 깨어나 생육을 시작하는 시기로 영양분이 가장 필요하다.

적기에 주는 적량의 웃거름은 초기 생육을 활발하게 하면서 품질 향상과 다수확의 기초로 작용한다.

1차 웃거름은 해빙기에 요소 17.4kg/10a, 염화칼리 5.2kg/10a를 주고, 2차는 4월 상중순 같은 양을 주면 된다. 요소비료를 너무 많이 주거나 늦게까지 시용하면 생리이상으로 벌마늘이 생기는 등 상품가치가 떨어진다.

갑작스런 한파와 강풍 등 기상변화에도 대비해야 한다. 해빙 전까지는 냉해피해를 막기 위해 비닐 위 복토 등 피복관리가 필요하다.

또 봄비 피해에 대비한 배수구 정비, 가뭄 피해에 대비한 물대기 등 물 관리도 중요하다. 마늘이 영그는 4~5월 가뭄이 들 경우 고랑 관수보다 스프링클러를 이용하는 것이 품질향상에 유리하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마늘은 돌려짓기(윤작)를 기본으로 노균병, 춘부병, 뿌리응애 등 각종 병해충에도 철저하게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