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범덕 청주시장, 철저한 제설대책 추진 강조
한범덕 청주시장, 철저한 제설대책 추진 강조
  • 손혜철
  • 승인 2020.02.17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한범덕 청주시장이 17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주간업무 보고회에서 적극적으로 제설·제빙 작업을 실시해 주민들에게 피해와 불편이 없도록 해 줄 것 등을 주문했다.

한 시장은“올 겨울 들어 가장 많은 눈이 오고 기온이 영하로 떨어져 주민들의 불편이 예상된다”라며“제설·제빙 작업을 적기에 추진해 주민들에게 피해와 불편이 없도록 만전을 기해 달라”라고 지시했다.

이어“저비용 항공사(LCC) 에어로케이의 1호 항공기가 어제 거점 공항인 청주국제공항에 착륙했다”라며“1호기 도입은 앞으로 2020 도쿄올림픽 등으로 인한 폭발적인 항공 수요에 대한 투자”라고 강조했다.

또한“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이 많아지고 있는데 이는 시가 간과할 수 없는 문제”라며“재정경제국을 중심으로 부서별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활성화 할 수 있는 다각적인 대책을 마련해 총력을 기울여 전개해 달라”라고 지시했다.

이와 함께“이번 총선을 앞두고 우리 시에서 처리해야 할 일이 많은데 빈틈없이 준비 하고 업무 추진 시 선거법을 잘 검토해 위반되는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 해 달라”라며“전 직원이 엄정하게 정치적 중립을 지키고 선거 법정사무에 만전을 기해 달라”라고 강력하게 요구했다.

이어“이달부터 환경부가 추진하는 투명 페트병 분리 배출사업이 일부 지자체에서 시작된다”라며“하반기에는 전국적으로 확대되는 만큼 제대로 된 쓰레기 재활용이 될 수 있도록 전 부서가 노력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이 외에도 제49회 임시회 의안 심사 준비 철저, 정부합동감사 수감 철저 등을 덧붙여 강조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