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소백산중학교 제3회 졸업식
단양소백산중학교 제3회 졸업식
  • 손혜철
  • 승인 2020.01.07 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단양소백산중학교(교장 김용숙)는 1월 7일(화) 학생, 학부모와 인근 지역주민 및 동문들이 모인 가운데 제3회 졸업식을 진행하였다. 이 학교는 인근의 가곡중학교, 별방중학교, 단산중학교를 통합하여 2017년 기숙형중학교로 개교하였는데, 3년 전 처음 입학했던 학생들이 이번에 졸업을 하게 되었다.

졸업식을 앞두고 학생과 교사들은 우리학교가 있는 지역을 생각하고, 학교 사랑을 다시 돌아볼 수 있는 시간을 계획하였다. 지난 연말에는 지역의 양로원을 방문하여 1년 동안 제과제빵을 만들어 판매한 수익금으로 선물을 전달하면서 어르신들을 위한 공연을 진행하였다. 연초에는 지역의 경로당 어르신들에게 과일과 떡을 선물하였고, 이와 함께 학교 내에서 지역을 찾는 관광객들을 위한 상품 개발 아이디어전을 전교생이 참여하여 우수 작품을 군청에 제출할 예정이다.

또한 학생들은 졸업 전 마지막 저녁시간에 ‘행복한 우리학교 그리기’라는 주제로 즐거웠던 학창생활을 되돌아보고, 서로의 기쁨과 아쉬움을 함께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이 학교는 군더더기 없는 학생 중심의 졸업식을 개최하기 위해 졸업 전날 모든 상장과 장학금을 학생들에게 전달하고, 졸업식에는 가족들과 행복하게 사진을 찍으며, 학생들이 직접 만든 동영상을 함께 보면서 추억을 공유하고 앞날을 축하해 주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에 졸업하는 박종현 학생은 “중학교 생활에서 정말 행복했고, 많은 혜택을 받았다고 생각한다. 이것을 바탕으로 고등학교에서도 적극적으로 행동하며 살고 싶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