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우 충북교육감, 충혼탑 헌화 후 2020년 업무 시작
김병우 충북교육감, 충혼탑 헌화 후 2020년 업무 시작
  • 손혜철
  • 승인 2020.01.02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김병우 교육감은 2일(목) 오전 8시 40분 도교육청 간부직원들과 사직동 충혼탑을 찾아 헌화, 묵념하며 2020년 새해를 맞이했다.

오전 9시10분에는 시무식을 갖고 2020년 본격 업무에 들어갔다.

시무식에서 김 교육감은 “새롭게 시작하는 2020년은 아이들 각자가 역량을 발휘해 스스로 꽃피울 수 있도록 현장 지원을 더욱 강화할 것”이며,

이를 위해 “때맞춰 알맞게 내리는 비처럼 더 섬세한 현장지원을 펴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미래사회를 대비하여 학생들이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미래형 교육시스템과 교육과정의 변화를 담아내는 맞춤형 교육과정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후, 김 교육감은 확대 간부회의를 갖고 새해 1월 주요업무추진 계획을 보고받았다.

한편, 김병우 교육감은 2020년 새해화두를 시우지화(時雨之化)로 정했다. 초목이 때맞춰 내리는 비에 힘입어 자라는 것처럼 사람의 배움과 성장도 때에 맞는 지원과 보살핌이 필요하다는 의미로, 적시의 적절한 지원으로 2020년 충북교육의 지평을 펼치겠다는 의미를 담았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