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 옥종초, 스케이트 타러 겨울왕국 속으로 렛잇고
하동 옥종초, 스케이트 타러 겨울왕국 속으로 렛잇고
  • 이경
  • 승인 2019.12.11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하동 옥종초등학교(교장 정재분)는 지난 9일 1∼4학년, 10일 5·6학년을 대상으로 양일간 광양에 있는 부영국제빙상장에서 겨울스포츠 체험의 날을 운영했다고 11일 밝혔다.

올해는 작년과 달리 전교생이 스케이트 체험을 했다. 처음 경험하는 1학년 학생들은 아직 서툴러 빙상장 난간을 잡고 뒤뚱뒤뚱 걸어 다니며 얼음 위에서 걷는 연습을 했다. 하지만 재학생들은 작년보다 빨리 적응하며 멋지고 능숙하게 얼음 위를 누볐다.

힘들어 땀을 흘리면서도 얼음 위에서 적응하기 위해 열심히 타는 아이들의 모습에서 한겨울의 추위는 잊은 것 같았다. 올겨울도 겨울스포츠의 즐거움을 기억하며 도전할 수 있는 멋진 옥종초 아이들의 모습을 기대한다.

3학년 한 학생은 “작년에는 무서워서 난간을 놓지 못했는데 올해는 친구들을 따라 조금 손을 놓고 탈 수 있어서 신기하기도 하고, 재미있었다”며 “내년에는 혼자 힘으로 탈 것 같다”고 소감을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