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 농업인 1500명 한마음 축제 성료
하동 농업인 1500명 한마음 축제 성료
  • 이경
  • 승인 2019.11.21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농업·농촌의 다원적 가치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하동 농업의 희망과 미래를 위해 노력하는 농업인의 노고를 격려하는 농업인 한마음축제가 성황리에 열렸다.

하동군은 21일 오전 11시 적량면 실내체육관에서 제24회 농업인의 날 기념식 및 농업인 한마음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축제에는 윤상기 군수를 비롯해 여상규 국회의원, 신재범 군의회 의장, 이정훈 도의원, 손두기 농협 군지부장, 이병호 축협조합장 등 기관·단체장과 전국 향우, 13개 읍·면 농업인 등 1500여명이 참석했다.

농업인한마음행사추진위원회(위원장 정연대)가 주최하고 (사)한국농촌지도자 하동군연합회가 주관한 이날 행사는 하동팜시스터즈와 하동싱어즈의 식전 공연에 이어 1부 기념식, 2부 화합한마당 순으로 오후 4시까지 진행됐다.

먼저 기념식에서는 하동 농업 발전에 남다른 관심과 열정으로 잘사는 부자농촌 건설과 하동의 군전 발전에 선도적 역할을 수행한 하동읍 이진상씨 등 7명에게 올해의 최고 농업인상(군수상)이 수여됐다.

또한 적량면 김영진 씨 등 6명에게 자랑스런 농업인상(군의장상), 김광훈 농업인력 주무관에게 유공 공무원상, 농협 군지부 농정지원단 김경식 차장에게 농협 유공직원, 하동여고 이가현 등 3명에게 4-H본부 회장상이 주어졌다.

윤상기 군수는 격려사를 통해 “농산물 개방화 시대에 농업·농촌의 100년 미래를 위해 애써온 농업인 여러분의 노고에 격려를 드린다”며 “오늘 행사에서 그동안 쌓였던 스트레스를 풀고 즐기면서 다시 도약하는 계기로 삼자”고 말했다.

2부 화합한마당 행사에서는 농업인의 숨은 노래 실력을 겨루는 13개 읍·면 대표 노래자랑과 물물교환, 윷놀이, 줄다리기 등 화합행사에 이어 시상식을 끝으로 행사를 마무리했다.

그리고 이날 행사장에는 13개 읍·면에서 생산된 우수 농·특산물 전시, 벤처 농·특산물 전시·홍보, 신기종 농기계 및 친환경 농자재 전시, 농업용 드론 전시, 읍면생산 농산물을 물물교환해서 회원 간 상호 자랑하는 행사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마련됐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