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농기원, 베타카로틴 등 미량 영양성분 전문기술 보유
충북농기원, 베타카로틴 등 미량 영양성분 전문기술 보유
  • 손혜철
  • 승인 2019.11.17 2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청북도 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농촌진흥청과의 공동연구사업으로 ‘지역특산물 품종별 영양성분 DB구축’ 연구에 참여하여 100여종의 과일 및 채소류에 대한 비타민 K와 베타카로틴의 영양성분 분석을 완료하였다고 밝혔다.

비타민 K는 지용성 비타민의 하나로 부족 시 혈액이 응고되는 시간이 오래 걸린다. 베타카로틴은 비타민A의 전구체(어떤 물질에 선행하는 물질)로 눈 건강과 관련이 있다.

이런 미량의 중요한 영양성분들은 대부분 녹황색 채소류에 많이 분포하고 있지만, 생물이어서 분석방법이 매우 까다롭다.

TV나 인터넷 또는 TV 홈쇼핑 등에서 농식품의 영양성분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듣고 있지만 식품성분의 미량성분을 분석할 수 있는 곳이 많지 않아 대부분 외국의 사례를 이용하고 있다.

이런 애로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지난 15년부터 농촌진흥청과 지자체 농업기술원 등이 협업하여 국내 지역농산물의 영양성분 분석사업 진행하였다.

그리고 수백 건의 농식품 자원의 분석을 완료하여 식품성분표로 사용하고 있다.

이번에 분석된 비타민류 외에도 공동연구를 통해 얻어진 지역농특산물 및 일반 가공식품에 대한 영양성분 데이터는 농촌진흥청 농식품종합정보시스템(http://koreanfood.rda.go.kr/)에서 누구나 확인이 가능하다.

충북농업기술원 송용섭 원장은 “소비자의 알권리를 충족시키고, 소비로 확대되기 위하여 과학적인 데이터를 바탕으로 지역 우수 농산물에 대한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라며 “내년부터는 농촌진흥청과 공동연구를 통해 소비량이 많은 가공식품에 대한 미량 영양성분 분석을 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도 농업기술원은 분석데이터의 신뢰도를 확보하기 위해 국제공인 숙련도 평가시스템(FAPAS)에 참여해 비타민 A, E 및 K 3가지 분야에서 분석 숙련도 인증을 획득하였으며, 지난 5년간 지역농산물의 존재하는 베타카로틴과 비타민 K를 분석하여 2편의 논문과 10편의 학술발표 등을 완료하였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