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14일 수능’ 교통대책 시행
성남시 ‘14일 수능’ 교통대책 시행
  • 승진주
  • 승인 2019.11.11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지는 오는 11월 14일 특별 교통대책을 마련해 시행한다.

시는 22곳 시험장에서 수능을 치르는 1만2692명 수험생의 대중교통 이용 편의를 위해 이날 등교 시간대 시내·마을버스 1053대를 집중 배차한다.

시내버스 799대, 마을버스 254대의 배차 간격을 조정해 종전 8970회 운행에서 932회 늘어난 모두 9902회 운행한다.

개인택시 2510대, 법인택시 1085대의 부제도 해제한다.

성남지역 법인택시는 수능 당일 오전 6시 30분부터 8시까지 수능생을 위한 요금 무료 택시 862대를 운행한다.

성남브랜드콜(☎031-721-7000)을 활용하는 낙원, 대림, 대성, 범일, 분당, 상하, 성남, 성일, 성진, 세연, 세화, 영일, 원광, 진흥, 청송, 한성, 익수 등 17개 운수회사가 해당한다.

필요 때 전화로 택시를 부르면 시내 곳곳에 배치된 법인 콜택시가 요금을 받지 않고 수험생을 지역 내 시험장까지 태워다 준다.

시는 긴급 수송해야 할 수능생이 생길 경우를 대비해 주·정차 단속 차량 25대를 비상수송 차량으로 투입한다.

시험장 주변에는 견인 차량 10대를 배치해 수험생을 태운 차량 이동에 불편을 주는 불법 주·정차 차량을 견인해 간다.

각 경찰서 모범운전자회, 교통질서연합회는 시험장 주변에서 교통질서 유지 활동을 한다.

수능 고사장에는 오전 8시 10분까지 입실 완료해야 한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이날 7시 20분 대학수학능력시험장 중 한 곳인 수진동 풍생고 정문 앞에서 수험생들을 응원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