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주민과 함께 만들어 나가는 치매안심마을
담양군, 주민과 함께 만들어 나가는 치매안심마을
  • 권경임
  • 승인 2019.11.08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담양군 치매안심마을이 주민이 주도한 치매친화적인 환경조성을 통해 치매환자와 가족, 지역주민을 위한 공간으로 탈바꿈하고 있다.

담양군 치매안심센터는 지난 4일부터 나흘간 마을 주민, 면사무소, 치매안심관리사, 자원봉사학생이 함께한 가운데 치매안심마을 마을담장 벽화 그리기 및 꽃 심기와 주변 쓰레기 청소 등 환경정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벽화그림은 희망메시지를 담은 해바라기와 함께 치매파트너 캐릭터인 단비 등을 담아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개선하고, 주민 모두가 합심해 꽃길을 조성함으로써 치매 걱정 없는 살기 좋은 마을 가꾸기에 힘을 모았다.

또한 치매안심마을로 선정이 됐으나 인지하지 못한 지역주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장소에 벽화를 조성함으로써 시각적으로 치매 관련 정보 제공과 치매에 대한 인식개선의 효과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치매안심마을에 주민 주도의 다양한 환경개선 사업과 서비스 제공을 통해 치매 친화적인 마을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