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풍초, 연풍새재골 꿈초롱 축제 열려
연풍초, 연풍새재골 꿈초롱 축제 열려
  • 손혜철
  • 승인 2019.11.08 0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연풍초등학교(교장 하재주) 11월 7일(목) 학부모님과 지역주민의 참여 속에 2019년 연풍 새재골 꿈초롱 축제를 가졌다.

연풍초등학교는 유치원 포함 전교생이 37명인 작은 학교지만 사물놀이, 태권무, 댄스, 국악, 우쿨렐레연주, 기타연주, 학년별 밴드공연 등 특색있는 예술 교육 및 방과후 교육활동을 통해서 그동안 갈고 닦은 꿈과 끼를 선보였다.

올 3월 1일자 행정통합된 연풍초중의 특성을 살려 중학교 선배들의 밴드공연으로 축제의 막을 열었다. 특히 이색적인 찬조공연으로는 연풍초중학교 교장선생님(하재주)께서 그동안 연풍노인회를 대상으로 틈틈이 가르쳐주신 색소폰 연주를 ‘연풍Brother`s’라는 팀명으로 참가하여 학부모 및 학생들에게 연주를 해주셨다.

이밖에도 가야금전공자인 김민지학생의 가야금병창 찬조 공연으로 학생들에게 새로운 앎의 기회를 주었고, 서른일곱 명 전교생이 모여서 한목소리로 ‘꿈꾸지 않으면’ 이라는 노래를 합창하며 끝 무대를 장식했다.

학습발표회를 관람한 학부모님들은 아이들의 수준 높은 공연 실력과 행복한 모습에 마음 속 깊은 감동을 받았다며 선생님들께 감사의 인사를 여러 차례 전하셨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