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경제자유구역청, 3천만불 규모 중국자본 유치
충북경제자유구역청, 3천만불 규모 중국자본 유치
  • 손혜철
  • 승인 2019.10.22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청북도는 10월 22일(화)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행사장 내 비즈니스관에서 중국 산시헝종그룹과 3천만불(한화 약 360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시종 충북도지사를 비롯하여 중국 산시헝종그룹 이사회 양 만위엔(杨满元) 의장과 ㈜코리아코스팩 이윤호 회장이 협악식에 참석했다.

이번 투자협약을 통해 중국 산시헝종그룹은 국내 화장품기업인 ㈜코리아코스팩과 합작법인을 설립한 후, 오송바이오폴리스지구 내 총면적 10,800㎡부지에 2020년부터 2022년까지 3천만불(한화 약 360억원) 규모를 투자해 화장품 생산 공장을 갖추고 200명을 고용할 예정이다.

중국 산시헝종그룹은 중국 산시성(山西城) 따통시(大同市)에 위치한 황기 관련 화장품을 제조하는 기업이다.

이시종 도지사는 “그동안 한국기업이 단독으로 중국시장에서 자리 잡기가 쉽지 않았는데, 이번 협약과 같이 한중기업이 합작법인을 설립하고 중국시장에 진출하면 성공적으로 안착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앞으로 이번 사례처럼 중국자본 유치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