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일자리종합박람회장으로 가자
대전 일자리종합박람회장으로 가자
  • 이경
  • 승인 2019.10.20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대전시가 지역 내 구직자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고 예비(재)창업자들에게 다양한 창업의 기회를 제공하며 여러 창업 모델을 선보이기 위한 박람회를 개최한다.

 대전시는 오는 22일과 23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시청 1~3층 로비에서 ‘2019 일자리종합박람회 및 소상공인창업박람회’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박람회는 취업과 창업의 시너지 효과를 위해 같은 장소에서 개최되며, 대전지역 중소기업 84개 업체가 참여한 가운데 약 1만여 명의 구직자들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장에는 참가하지 못한 160여개 업체에 대한 채용정보도 게시판을 통해 알 수 있다.

 특히, 이번 박람회는 가상․증강현실 체험, 인공지능 모의면접 등 4차 산업기업 체험, 홍보관 및 취업 채용관을 통해 청년 미취업자들이 일자리를 잡을 기회의 장이 마련된다.

 또한, 구직자와 구인기업의 편의를 위한 일자리 유관기관 통합 상담존, 전역군인 취․창업지원 등의 부스와 지문적성검사, 이력서 사진촬영, 헤어․메이크업 등의 이벤트도 개최된다.

 부대행사로는 23일 오후 2시 시청 3층 대강당에서 창업의 달인 팽현숙의 ‘14번의 실패 끝에 찾아온 성공’ 주제의 명사특강이 마련돼 취업에 도전하고 창업을 꿈꾸는 이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

 올해로 9회째인 소상공인창업박람회는 60여개 업체가 전시부스를 설치해 금융과 자금지원 정보를 한자리에 모은 ▲ 창업·경영 컨설팅 관, 외식산업 도소매업종 등으로 구성 된 ▲ 창업 아이템 관(외식, 서비스 등), 사회적기업과 자활 기업 등으로 구성된 ▲ 사회적 기업전시관, 창업절차, 경영컨설팅 등으로 구성 전시될 예정이다.

 대전시 관계자는 “이번 박람회는 우리시 관심사인 4차 산업관련 기업을 중심으로 홍보 관을 소개하면서 구인·구직자 및 예비 창업자와 함께하는, 대전을 위한, 중부권 최고의 취·창업 일자리 종합박람회가 되도록 준비했다”며 “구직과 창업에 관심있는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